효민 “섹시함 어필하기보다 또 다른 매력 강조하기 위해 노력”

0
201809121623057757.jpg

가수 효민이 벅찬 마음으로 신곡을 선보였다.

효민은 12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디지털 싱글 ‘망고(Mango)’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세 번째 솔로 활동곡 ‘망고’ 첫 무대를 선보인 효민은 "2년 6개월 만에 컴백한다. 신곡의 제목은 과일 ‘망고’와 ‘맨, 고(Man, Go!)’라는 중의적인 표현"이라며 "저 자신을 망고에 비유하는 표현들, 애매모호한 남녀관계를 풀어내려 했던 후렴구에 집중해달라"고 소개했다.

솔로로서 긴 공백기를 거친 만큼 효민은 "해외 활동도 하고 쉬면서 자유 시간도 가졌다. 최근에는 꾸준히 앨범을 준비했다"는 근황도 밝혔다.

열심히 준비한 앨범이기에 콘셉트에 대한 고민도 있었다. 효민은 "무대에서 너무 여성적이거나 섹시함을 어필하는 안무보다는 또 다른 모습을 강조하려고 노력했다. 아직 섹시한 면이 많이 보이는 것도 같다"고 말했다.

이어 효민은 "사실 ‘망고’는 다음에 선보일 앨범의 전초전 느낌이다. 5~6곡 정도를 준비해둔 상황"이라고 앞으로의 계획까지 발표했다.

걸그룹 티아라를 떠나 홀로서기한 효민의 첫 번째 컬러 스토리이자, 참신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망고’는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