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시성’ 조인성 “유오성·박성웅 카리스마 따라갈 수 없어”

0
201809121704152919.jpg
배우 조인성이 그간 역사 속 장군 이미지와 상반된 새로운 캐릭터를 구현했다.

조인성은 12일 오후 서울시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했다.

조인성은 극 중 안시성 성주 양만춘으로 분해 성민들을 지키기 위해 자신의 목숨을 아까워하지 않는 리더의 면모를 보인다. 이번 작품에서 조인성은 카리스마 넘치는 장군으로 완벽한 액션 연기를 자랑한다.

이날 조인성은 "고생한 그림들이 잘 나왔다"며 "기존 장군의 이미지가 분명히 있었다. 제가 할 수 있는 성주의 상이 어떤지 출발했다. 제가 아닌 다른 배우가 했다면 또다른 양만춘이 나왔을 것이다. 내겐 함께 출연한 유오성, 박성웅을 카리스마를 뛰어넘을 힘이 없다. 그렇기 때문에 자유로운 인물을 표현했다. 야망을 내려놓고 평화를 원하는 기본적인 마음부터 시작해 결국 고구려를 지켜냈다"고 캐릭터를 구축하게 된 과정을 밝혔다.

이어 조인성은 "새롭게 구현하기 위해서 ‘나’로부터 시작했다. 관계에 따른 구축하는 과정이다. 이질감 없이 표현하기 위해 평소 배우들과의 관계부터 만들었다. 덕분에 역대 장군 캐릭터들과 전혀 다른 캐릭터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한편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내 깡패 같은 애인’ ‘찌라시: 위험한 소문’의 김광식 감독이 연출을 맡았으며 조인성, 남주혁, 엄태구, 설현 등 충무로 젊은 피들이 한데 모여 기대감을 높였다. ‘안시성’은 오는 19일 개봉 예정이다.

/ekqls_star@fnnews.com fn스타 우다빈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