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사고’ 이계인 “‘미안해’, 말 속에 담긴 의미 깨달아”

0
201510051650244784.jpg

배우 이계인이 작품을 통해 "미안해"라는 말 속에 담긴 큰 의미를 깨달았다.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미안해 사랑해 고마워’ 제작보고회에는 전윤수 감독을 비롯해 지진희, 김성균, 성유리, 김영철, 이계인, 곽지혜 등이 참석했다.

이계인은 이날 현장에서 "살면서 ‘미안해’라는 안 해본 사람은 없을 것이다. 미안한 마음에 진심을 담아 사과했을 때 너그럽게 용서해주는 사회가 된다면 더욱 아름다운 사회가 되지 않을까 싶다. 늦은 나이에 이 작품에 출연하면서 그걸 깨달았다"고 말했다.

이계인은 극 중 전설을 남기고 사라진 불주먹 종구 역을 맡았다. 종구는 7전 7승 7KO의 타이틀을 갖고 있지만, 가장 친한 친구이자 최고의 라이벌이었던 강칠(김영철 분)과의 처음이자 마지막 시합 전 치명적인 실수로 인해 선수생활을 그만두게 된 인물이다.

한편 ‘미안해 사랑해 고마워’는 세상에서 가장 빛나는 고백의 순간을 그린 작품으로, 오는 29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