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사고’ 지진희 “곽지혜, 최연소이자 최고의 파트너”

0

201510051716281004.jpg

배우 지진희가 작품을 통해 함께 호흡을 맞춘 아역 배우 곽지혜를 최고의 파트너라 극찬했다.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미안해 사랑해 고마워’ 제작보고회에는 전윤수 감독을 비롯해 지진희, 김성균, 성유리, 김영철, 이계인, 곽지혜 등이 참석했다.

지진희는 이날 현장에서 "곽지혜는 최연소이기도 하면서 최고의 파트너다. 시나리오를 보면서 내 역할에서도 같이 울었다. 그 감정에 내가 놓치고 간 부분도 되짚어 볼 수 있었다"며 "나도 ‘왜 이럴까’ 생각을 할 정도로 신세계를 경험한 기분이었다. 있는 그대로를 보여주는 순수한 모습에서 그러지 않을까 싶다. 지금도 울컥할 정도다"고 칭찬했다.

지진희는 극 중 범인을 잡느라 불철주야 범죄 해결에 여념없는 열혈 형사 명환 역을 맡았다. 명환은 아내의 부재로 인한 슬픔을 잊기 위해 일에 매달린다. 그는 어느 날 도주 중이던 범죄자의 차에 딸이 사고로 죽고 깊은 상실감에 빠진다.

한편 ‘미안해 사랑해 고마워’는 세상에서 가장 빛나는 고백의 순간을 그린 작품으로, 오는 29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