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디크런치, 다이아몬드 만큼 반짝이는 ‘Palace’ 스웨그

0
201809141746527905.jpg

보이그룹 디크런치가 ‘뮤직뱅크’에서도 스웨그를 뽐냈다.

디크런치는 14일 방송된 KBS2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에 출연해 데뷔곡 ‘팰리스(Palace)’로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무대를 펼쳤다.

이날 디크런치 멤버 현욱, 현호, O.V, 민혁, 현우, 현오, 찬영, 정승, 딜란은 올블랙 의상으로 더욱 강렬한 힙합 스웨그를 발산해 시선을 끌었다.

‘팰리스’로 마지막 활동을 펼치고 있는 디크런치는 이날 ‘뮤직뱅크’의 오프닝을 장식했고, 방송 초반부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만족시켰다.

다이아몬드를 부서뜨릴 만큼의 강렬한 퍼포먼스와 음악 파급력은 ‘뮤직뱅크’ 시청자들에게도 전해졌고, 디크런치는 존재감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뮤직뱅크’에서는 방탄소년단과 NCT 드림이 1위 후보에 올라 선의의 경쟁을 펼치고 있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