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흑역사 오답노트’ 전남편 애인 만난 전소민…”두 사람 잘 됐으면”

0
201809150307155895.jpg

KBS 2TV 나의 흑역사 오답노트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나의 흑역사 오답노트’ 전소민이 전남편의 애인을 보고 아무렇지 않은 척했다.

14일 방송한 KBS 2TV 드라마 스페셜 ‘나의 흑역사 오답노트’에서 고등학교 수학교사 도도혜(전소민)이 수능 검토위원으로 선정됐다.

합숙 때문에 도도혜는 자신이 키우는 반려견을 전남편 최진상(오동민)에게 맡겼다. 도도혜는 애인과 헤어져 더 연애를 안 하겠다는 최진상의 말에 코웃음 쳤다.

그때 최진상의 집을 찾아온 애인은 도도혜와 함께 있는 최진상을 오해했지만 도도혜는 "두 분이서 잘 됐으면 좋겠다"라고 아무렇지 않은 척 집을 나섰다. 하지만 속으로 전남편의 애인을 보고 움찔한 자신의 행동을 후회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