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건강 이상’ 선미 측 “주말까지 휴식, 상태 지켜볼 것”

0
201809142327378867.jpg

가수 선미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어지럼증을 호소한 가수 선미가 주말까지 휴식을 취한다.

14일 선미 측 관계자는 뉴스1에 "선미가 이번 주말까지 휴식을 취하며 건강 상태를 지켜볼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15일 방영 예정이었던 MBC ‘쇼! 음악중심’은 ‘2018 DMC 페스티벌 코리안 뮤직 웨이브’ 방송 관계로 결방하며, 16일 진행하는 SBS ‘인기가요’는 지난주 사후 녹화를 진행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후 선미 소속사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이하 메이크어스)는 선미의 공식 페이스북에 "선미가 금일 오후에 있었던 ‘뮤직뱅크’ 사전 녹화 중 어지럼증을 호소해 사전 녹화를 긴급 종료한 후 병원으로 신속히 이동했다. 현재 전문 의료진의 진료를 받으며 우선 휴식을 취하고 있는 중이다. 일시적인 증상으로 사료되지만 추후 상태를 지켜보자는 전문의의 소견을 받았다"며 선미의 생방송 불참 소식을 알린 바 있다.

이후 선미 측은 아티스트의 건강을 위해 주말에 휴식을 취하게 하며 상태를 지켜보기로 했다.

한편 선미는 현재 신곡 ‘사이렌’으로 활동 중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