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과 거짓말’ 김희정, 오승아 출생 비밀 듣고 김경남에 결혼 설득

0
201809171926251615.jpg

MBC 비밀과 거짓말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비밀과 거짓말’ 김희정이 아들에게 오승아와 결혼을 설득했다.

17일 방송한 MBC 일일 드라마 ‘비밀과 거짓말’에서 허용심(김희정)이 신화경(오승아)의 출생 비밀을 알고 더욱 아들과 결혼을 밀어붙였다.

신화경이 한주원(김혜선)이 입원한 병원을 찾았다. 그곳에서 아버지 신명준(전노민)을 만난 신화경은 "엄마 앞에서는 인연을 끊었다고 하더니 말과 행동이 다르다"라고 쏘아붙였다. 하지만 속으로 둘 다 괴물이 되어버렸다고 생각했다. 문밖에서 한주원을 바라보던 신화경은 끝내 병실로 들어가지 못하고 돌아섰다.

허용심(김희정)은 신화경이 신명준과 오연희의 친딸이 아니라는 말을 듣고 아들 윤도빈과 결혼을 더욱 찬성했다. 허용심은 "애가 보기보다 속이 깊고 정이 많더라. 엄마 생각에는 우정이 보다 화경이가 네 상대로 훨씬 괜찮은 것 같다"라고 아들을 설득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