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로맨스 영화 ‘청설’, 한국판 리메이크 확정…韓 로맨스 계보 이을까

0
201809180923204924.jpg
대만 첫사랑 로맨스 영화 ‘청설(Hear Me)’이 한국판으로 제작된다.

그간 영화 ‘말할 수 없는 비밀’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나의 소녀시대’ 등 애틋하고 설레는 감성으로 대만 로맨스 영화들은 국내 매니아 층을 형성한 바 있다.

대만 로맨스 영화의 시작을 알렸던 ‘청설’은 손으로 말하는 여자와 그녀에게 첫눈에 반한 남자, 마음이 듣고 가슴으로 느낀 두 남녀의 떨리는 연애 스토리를 담고 있다. 이에 국내판 리메이크가 확정되며 국내 팬들의 호기심이 모이고 있다.

영화 ‘청설’은 ‘과속스캔들’ ‘써니’를 제작한 안병기 감독 사단 알로하픽쳐스와 ‘완득이’를 제작한 어나더픽쳐스가 뭉쳐 제작에 돌입한다. 국내 관객들에게 가슴 찡한 감동과 공감을 선사한 두 제작사의 만남만으로도 첫사랑 영화의 새로운 계보를 이을 전망이다.

제작을 맡은 안병기 감독은 작품에 대해 “풋풋하고 따뜻한 영화이다. 많이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청설’의 여자 주인공이자 중국판 ‘과속스캔들’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의 주인공 천옌시 또한 국내 리메이크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최근 국내에서도 ‘건축학개론’에 이어 ‘너의 결혼식’이 남다른 흥행 파워를 과시하며 로맨스 영화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상황에서 대만 첫사랑 영화에 국내 감성을 더해 새롭게 담아 낼 ‘청설’이 흥행세를 이을 수 있을지 관심이 주목된다.

/ekqls_star@fnnews.com fn스타 우다빈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