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최고의 이혼’ 차태현X배두나, 믿고보는 ‘부부 케미’

0
201809191132310123.jpg

KBS 2TV ‘최고의 이혼’ © News1

(서울=뉴스1) 강고은 에디터 = ‘최고의 이혼’ 차태현과 배두나, 예측불가한 케미의 부부가 온다.

19일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 제작진은 차태현과 배두나의 티격태격 부부 일상을 공개했다.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 결혼, 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그리는 러브 코미디다. 지금까지 본 적 없는 특별한 사랑이야기를 예고하며 2018년 하반기 기대작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고의 이혼’에는 극과 극 성격의 부부가 등장한다. 조석무(차태현 분)과 강휘루(배두나 분)가 그 주인공. 깐깐하고 조금은 찌질한 남자 조석무. 그에 비해 웃음 많고 덜렁거리는 여자 강휘루. 하나부터 열까지 정반대되는 두 사람이 보여줄 매력과 케미는 ‘최고의 이혼’의 다양한 재미와 공감을 완성할 것으로 보인다.

차태현은 고무장갑을 낀 채 설거지를 하는 모습. 구시렁구시렁 잔소리를 함과 동시에, 치우는 것이 일상인 듯 자연스러운 차태현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에 반해 배두나는 여유가 가득하다. 소파에 앉아 고양이와 놀고 있는 배두나의 모습이 매사 느긋한 그녀의 성격을 짐작하게 한다.

이토록 다른 두 사람이 부부로 함께 살고, 또 이혼 후 동거를 하게 된다. 사소한 것에서부터 다툼이 끊이질 않는 이들 부부의 일상은 시청자들로 하여금 현실 공감을 불러일으킬 예정.

어떤 캐릭터든 자신의 것으로 소화하는 두 배우 차태현과 배두나가 그려낼 현실적인 캐릭터가 리얼리티한 스토리에 흡인력을 더하며 ‘최고의 이혼’ 예비 시청자들에게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갖게 만들고 있다.

‘최고의 이혼’은 오는 10월 8일 처음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