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인터뷰] 지성 “조승우 팬, ‘지킬’ 보고 ‘킬미힐미’ 선택”

0
201809201056464240.jpg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지성이 조승우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지성은 20일 오전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조승우의 연기에 대해 "저는 잘 모르겠다. 누구를. 판단하는 것은 모르겠다. 상대 배우의 연기를 판단하는 건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 "조금 더 과장되게 말하겠다. 팬심이다. 조승우가 사실 인간적으로는 귀엽다. 막내 동생같고 귀엽다. 배우로서는 진중함이 인상적이다. 그리고 연기가 굉장히 안정적으로 자신의 몫을 소화하는 걸 보면서 배운 게 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실제 그에게 자극 받은 것은 ‘지킬 앤 하이드’ 뮤지컬이었다’면서 "마지막까지 집중하고 봤는데 ‘쟤 미친 거 아니야?’ 너무 설레고 좋더라. 그 기분을 잊지 않는다. 좀 더 즐기고 나의 감정을 마음껏 가지고 놀아보자 했었다. 그 후에 제가 결정한 작품이 ‘킬미힐미’였다. 비슷하게 연상된 것이기도 했다"고 강조했다.

지성은 이번에 나오는 ‘지킬 앤 하이드’를 보러 가겠다며 "이번에 하기 전에 고민하더라. 저는 결론적으로 ‘꼭 해 네가 안 하면 어떡하니, 언제 할거야?’ 물었다. 이제 승우한테 (티켓을) 부탁했다. 딱 두 장만. 소심하게 물었다. 혹시 될까? 그럼요 형 했다"고 밝혔다.

지성은 영화 ‘명당'(박희곤 감독)에서 땅으로 왕을 만드려는 몰락한 왕족 흥선 역을 맡았다.

‘명당’은 땅의 기운을 점쳐 인간의 운명을 바꿀 수 있는 천재 지관 박재상(조승우 분)이 세상을 뒤집고 싶은 몰락한 왕족 흥선(지성 분)과 손잡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지난 19일 개봉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