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잡3’ 유시민 “이번 센터는 김영하…결정적인 역할해”

0
201809201208117579.jpg

tvN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유시민 작가가 ‘알쓸신잡3’의 센터 자리를 김영하 작가에게 넘겼다.

유시민은 20일 오전 11시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3′(이하 알쓸신잡3) 제작발표회에서 "기존 센터는 나였는데 이번 센터는 바뀌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촬영을 진행하면서 김영하 선생님이 센터구나 싶더라. 센터에서 물러날 때가 왔구나 싶었다"며 "모든 흐름과 방향을 좌우했고 이야기의 색깔과 수위에 있어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고 칭찬했다. 더불어 "이 프로그램에 모든 걸 건 것 같다"고 덧붙여 좌중을 폭소케 했다.

한편 ‘알쓸신잡3’는 각 분야를 대표하는 잡학 박사들과 연예계 대표 지식인 유희열이 지식을 대방출하며 분야를 넘나드는 수다를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유희열, 유시민, 김영하, 김진애, 김상욱이 출연하며 오는 21일 밤 9시10분 처음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