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효민 “실제 성격 ‘허당’…과거 ‘청춘불패’ 1회 통편집”

0
201809201820063323.jpg

‘최파타’ SNS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최파타’ 효민이 과거 ‘청춘불패’ 촬영 일화를 털어놨다.

20일 방송한 SBS 라디오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허밍어반스테레오, 리소, 효민이 출연해 청취자와 만났다.

효민은 예전 ‘청춘불패’에서 허당 매력이 인상깊었다며 실제 성격을 묻는 청취자의 질문에 "실제도 그런 것 같다. 7, 8년 전 방송이었다. 첫 회 때는 통편집을 당해서 별명이 병풍이었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효민은 "제가 말을 웅얼거리는 편인가보다. 지금은 많이 고쳤는데 그때는 방송에 거의 격주로 나간 것 같다"라고 하며 새침하거나 도도한 성격은 아니라고 덧붙였다.

또 일상사진을 잘 찍는 방법을 알려달라는 말에 효민은 "질보다 양인 것 같다. 연사 위주로 찍는데 주변 친구들은 피곤해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