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토론토전 안타 없이 볼넷…탬파베이는 9회말 끝내기패

0
201809211142513683.jpg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 © AFP=News1

(서울=뉴스1) 맹선호 기자 = 최지만(27·탬파베이 레이스)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경기에서 볼넷으로 한 차례 출루하는 데 그쳤고 소속팀은 9회말 7점을 내주며 참패를 당했다.

최지만은 21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토론토와의 원정 경기에서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 1볼넷 1득점 2삼진을 기록했다.

이날 최지만은 안타를 추가하지 못했고 시즌 타율은 종전 0.267에서 0.261로 소폭 하락했다.

1회초 첫 타석은 범타였다. 최지만은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나와 2루 땅볼로 돌아섰다.

0-2로 밀린 4회초 두 번째 타석에서도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다. 최지만은 무사 1루에서 나와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최지만은 더그아웃으로 돌아갔지만 탬파베이는 토미 팜의 3루타, 조이 웬들의 2루타로 2-2 동점을 만들었다.

최지만은 6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볼넷을 골라 이날 처음 1루를 밟았다. 팜의 진루타로 2루를 밟은 최지만은 윌리 아담스의 중전 안타 때 홈까지 들어왔다.

3-2로 역전한 탬파베이는 7회초에도 대량득점에 성공했다. 최지만은 무사 1,3루에서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지만 팜과 웬들, C.J 크론의 적시타로 5점을 뽑았다. 최지만은 8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마지막 타석에 나와 좌익수 뜬공으로 돌아섰다.

탬파베이는 9회초까지 8-2로 앞서며 승리를 눈 앞에 뒀지만 9회말을 버티지 못했다. 자이메 슐츠는 9회말 시작과 동시에 연달아 2루타를 맞고 실점을 했다.

1사 1,2루에서는 대니 잰슨에게 3점홈런을 맞으며 8-6으로 추격을 허용했다. 세르히오 로모가 급히 등판해 리차드 우레나를 삼진으로 잡았지만 거기까지였다. 로모는 무사 1루에서 루어데스 구리엘에게 동점 투런포를 맞았다. 이후 저스틴 스모크에게 끝내기 홈런을 맞고 고개를 떨궜다.

8-9 참패를 당한 탬파베이는 5연승의 기세가 꺾였고 85승67패가 됐다. 토론토는 70승83패를 마크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