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대주’ 최준영, ‘유열의 음악앨범’ 합류…정해인 친구役

0
201809211312330154.jpg

매니지먼트 AND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충무로 기대주로 떠오르고 있는 배우 최준영이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가제)에 캐스팅됐다. 영화 ‘뎀프시롤(가제)’ 출연 이후 연이은 스크린 행보다.

올해 하반기 크랭크업 하는 ‘유열의 음악앨범’(감독 정지우)은 라디오에서 흘러 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두 사람이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추어 나가는 과정을 그린 감성 멜로 영화다.

앞서 배우 정해인, 김고은이 출연을 확정지었으며 최준영은 극 중 ‘현우’(정해인 분)의 오랜 친구인 ‘태성’ 역으로 출연한다.

최준영은 그동안 ‘싱글라이더’ ‘불한당’ ‘글로리데이’ 등 다수 영화에 출연하며 의미 있는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최근에는 영화 ‘아워바디’ ‘국가부도의 날’ ‘뎀프시롤(가제)’ 등에 연이어 출연하며 끊임없는 열일 행보를 이어오고 있다.

하반기에는 주연을 맡은 영화 ‘샘’(롯데엔터테인먼트 배급)의 개봉도 앞두고 있는 만큼 탄탄한 연기력의 최준영의 행보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유열의 음악앨범’은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했으며 하반기 크랭크업, 내년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