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이만기 “강호동, 과거 많이 얄미웠다” 폭로

0
201809222124466735.jpg

© News1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아는형님’ 출연한 이만기는 강호동이 과거에 비해 착해졌다고 말했다.

22일 밤 9시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전학생으로 방송인 이만기, 사유리, 개그맨 홍윤화가 출연했다.

이날 이만기는 강호동이 과거에 비해 많이 착해졌다고 했다. 얼마나 까불었냐는 질문에 "그때 당시에 호동이가 많이 얄미웠다"고 밝혔다.

이어 앞에서 소리를 지르며 기합을 넣는 것을 보면 "열 받는 게 아니라 앞에서 보면 환장한다"고 말하며 당시 상황을 떠올렸다.

이만기는 "정상의 자리에서 후배에게 자리를 물려주려고 했다, 근데 강호동이 앞에서 약을 올려서 화가 났었다"고 말해 웃음을 주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