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라랜드’ 서동주 “고등학교 시절, 농구팀 선수였다”

0
201809222325311945.jpg

© News1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서동주가 고등학교 시절 농구팀 선수로 활약한 일화에 대해 밝혔다.

22일 방송되는 TV조선 ‘꿈꾸는 사람들이 떠난 도시-라라랜드'(이하 ‘라라랜드’)에 이제니, 서동주, 그레이스 리가 출연했다.

이날 서동주는 길거리 농구를 즐기는 모습을 보였다. 처음 보는 남성들에게 서스럼 없이 다가가 2대2 농구 경기를 제안했다.

농구를 해봤냐는 질문에 "고등학교 농구팀 선수로 활약했다"며 "자유투 대회 우승을 해서 스피커를 받았다"고 말했다.

아쉽게도 경기는 서동주 팀의 패배로 돌아갔다. 그녀는 "맨발로 농구를 해서 실력을 보이지 못했다"며 아쉬워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