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유재석 “송중기 영원해야 이광수도 영원” 장난

0
201809231720590985.jpg

SBS ‘런닝맨’ 방송 화면 캡처© News1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런닝맨’ 멤버들이 송중기 팬미팅에 참석한 이광수에게 장난을 쳤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이광수는 최근 홍콩에서 진행된 송중기 팬미팅에 게스트로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에 김종국이 "중기도 착하다 한 명 쓰는 걸 보면"라고 말하자 이광수는 "정식으로 초대를 받았다"라고 반박했다. 하지만 다른 MC들의 장난이 계속됐다. 특히 유재석은 "잊지 않고 광수를 챙겨줘서 고맙다. 중기가 영원해야 광수도 영원하다"고 장난을 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런닝맨’은 대한민국 최고의 연예인들이 곳곳에 있는 미션을 해결하고, 끊임없는 질주와 긴박감 넘치는 대결을 통해 대한민국 랜드마크들의 숨겨진 뒷모습을 전격 공개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4시50분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