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5’ 바다 “‘우유배달 홍진영’ 유지나, 노래에서 감칠맛이 나”

0
201809232335146900.jpg

JTBC ‘히든싱어5’ 방송 화면 캡처© News1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바다가 ‘우유배달 홍진영’ 유지나의 노래에서 ‘감칠맛’이 난다고 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JTBC ‘히든싱어5’에서는 모창능력자들이 왕좌를 차지하기 위해 왕중왕전이 펼쳐졌다. 6연속 1위를 차지한 ‘초밥집 린’ 안민희를 꺾기 위한 모창능력자들의 도전이 계속됐다.

이날 열 번째 무대에 ‘우유배달 홍진영’ 유지나가 ‘엄지척’을 불렀다. 이를 본 송은이는 "노래를 맛있게 잘한다"고 했다. 이어 바다는 "소리의 감칠맛이 지역의 특산물을 다 먹어본 느낌이다"라며 "깊은 산속에 묵혀둔 김치 같았다"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홍진영은 "우승까지는 바라지 않는다"며 "3등 안에만 들면 된다"라고 해 유지나를 응원을 했다. 투표 결과 아쉽게도 ‘우유배달 홍진영’ 유지나는 238표로 TOP3에 진입하는데 실패했다.

한편 ‘히든싱어5’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수와 그 가수의 목소리부터 창법까지 완벽하게 소화 가능한 ‘모창 도전자’의 노래 대결이 펼쳐지는 신개념 음악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30분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