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이슈]”목표는 그래미” BTS, 美 지미 팰런쇼 등장…전세계 아미 ‘열광’

0
201809261533541132.jpg

© News1 지미 팰런, 지미 팰런쇼 공식 SNS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유명 토크쇼 ‘지미 팰런쇼’에 출연했다.

방탄소년단은 25일(현지시간) 미국 NBC 심야 토크쇼인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이하 ‘지미팰런 쇼’)에 출연했다.

방탄소년단은 올해 초부터 ‘딕 클라크스 뉴이어스 로킹 이브’, ‘엘렌 드제너러스쇼’, ‘제임스 코든쇼’, ‘아메리카 갓 탤런트’ 등 미국 인기 프로그램에 등장한 것에 이어 NBC 간판 토크쇼인 ‘지미 팰런쇼’까지 출연해 현지에서의 인기를 실감케 한다.

이날 지미 팰런은 방탄소년단을 ‘최고의 보이밴드’라고 소개했으며, 자신 역시 방탄소년단의 팬이라고 밝혔다. 멤버 지민을 상징하는 머리띠를 하고 멤버들을 맞아 유쾌한 분위기를 이었다.

앞서 화제가 된 RM의 유엔 정기 총회 연설에 관한 이야기도 나눴다. 방탄소년단은 24일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유엔아동기금(UNICEF) 청년 어젠다 행사의 연사로 초청돼 멤버 전원이 연단에 올랐으며, 리더 RM이 대표로 연설에 나섰다. 약 7분간 영어로 진행한 연설에서 RM은 젊은 세대를 향한 메시지를 전달한 바 있다.

RM은 이와 관련된 질문에 관련 질문에 "정말 긴장했다"면서도 "전세계 젊은 세대들이 당당하게 스스로를 사랑하고, 자신의 목소리를 내자는 연설을 했다"고 설명했다.

방탄소년단의 목표에 대해서 RM은 "겸손하고 즐기는 마음으로 나아가는 것"이라고 밝혔으며 슈가는 "그래미(그래미 어워드)에 가는 것"이라 대답해 시선을 모았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신곡 ‘아이돌’ 무대를 선보였다. 엔딩 장면에서는 지미 팰런이 무대 위에 올라가 멤버들과 함께 포즈를 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지미 팰런과 함께 하는 댄스 챌린지 등 다채로운 콘텐츠로 전세계 ‘아미'(방탄소년단 팬클럽)들을 열광하게 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6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위치한 ‘굿모닝 아메리카’ 스튜디오에서 생방송으로 라이브 무대를 펼친다. ‘굿모닝 아메리카’는 미국 ABC 채널을 대표하는 아침 방송으로 세계적인 스타들도 출연해 인터뷰와 공연을 선보이는 등 미국에서 가장 대중적 인기가 높은 프로그램 중 하나여서 방탄소년단의 출연이 더욱 뜻깊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