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의매력’ 서강준 “출연 계기? 대본 읽자마자 마음 끌려”

0
201809271446316909.jpg

판타지오 © News1

(서울=뉴스1) 강고은 기자 = 배우 서강준이 ‘제3의 매력’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JTBC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 제작발표회는 27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서울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배우 서강준 이솜 양동근 이윤지 민우혁 김윤혜 및 표민수 감독이 참석했다.


서강준은 ‘제3의 매력’ 출연 계기에 대해 "대본을 받자마자 바로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무조건 멋있어야 하는 남자 주인공 캐릭터가 아니라 더 끌렸다"고 전했다. 이어 "’제3의 매력’은 기존의 드라마에서 주인공들이 보여줬던 판타지적인 사랑이야기가 아닌 현실적인 감정에 집중한 드라마"라며 "연인들의 리얼하고 현실적인 감정연기를 다루는 점에서 매력적으로 느껴졌다"고 덧붙였다.


‘제3의 매력’은 특별하지 않지만 내 눈에는 반짝거리는 서로의 ‘제3의 매력’에 빠진 두 남녀, 온준영(서강준 분)과 이영재(이솜 분)가 스물의 봄, 스물일곱의 여름, 서른둘의 가을과 겨울을 함께 통과하는 12년의 연애 대서사시를 그릴 작품이다.

오는 28일 금요일 오후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