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의매력’ 양동근 “여동생 이솜, 나와 닮은 것 같아”

0
201809271504495991.jpg

조엔터테인먼트 © News1

(서울=뉴스1) 강고은 기자 = 배우 양동근이 이솜과의 남매 케미에 대해 이야기했다.

JTBC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 제작발표회는 27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서울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배우 서강준 이솜 양동근 이윤지 민우혁 김윤혜 및 표민수 감독이 참석했다.


양동근은 극중에서 여동생으로 등장하는 이솜과의 남매 호흡에 대해 "먼저 이솜과 내가 닮은 것 같아 너무 좋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이솜은 나처럼 자유로운 영혼을 가진 사람이라 케미가 좋았다"고 답했다.

‘제3의 매력’은 특별하지 않지만 내 눈에는 반짝거리는 서로의 ‘제3의 매력’에 빠진 두 남녀, 온준영(서강준 분)과 이영재(이솜 분)가 스물의 봄, 스물일곱의 여름, 서른둘의 가을과 겨울을 함께 통과하는 12년의 연애 대서사시를 그린다.

오는 28일 금요일 오후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