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흉부외과’ 남경읍, 정보석과 미묘한 분위기 조성..임팩트 있는 첫 등장

0

201809281359350525.jpg

배우 남경읍이 정보석과 미묘한 분위기를 이끌어내며 드라마의 긴장감을 극대화시켰다.

지난 27일 첫 방송한 SBS 수목드라마 ‘흉부외과:심장을 훔친 의사들'(이하 ‘흉부외과’)에서는 의료사고의 진실을 폭로한 태수(고수 분)가 병원에서 쫓겨 날 위기에 처하고 엎친데 덮친격으로 삶의 이유인 어머니를 살리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태수는 태산대학병원 최고 의사인 최석한(엄기준 분)에게 어머니의 수술을 위해 매달리며 화내고, 애원하는 장면으로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태산의료원 이사장인 윤현목(남경읍)은 배다른 형제인 윤현일 미묘한 분위기를 이끌어냈다.

특히 남경읍은 특유의 분위기와 매력적인 중저음 보이스로 꽃중년의 면모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는 후문이다.

1, 2회 연속 방송으로 시청자들과 처음 마주한 ‘흉부외과’가 앞으로 어떤 이야기를 풀어나갈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