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파파’ 손여은 “악역→주부 연기 도전 반가웠다”

0
201809281457021197.jpg

손여은 ./뉴스1 © News1 DB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손여은이 전작에서 보여준 악역과 다른 캐릭터에 새롭게 도전하는 소감을 밝혔다.

손여은은 28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MBC 새 월화드라마 ‘배드파파'(극본 김성민/연출 진창규) 제작발표회에서 "좋아하는 연기 스타일이 생활 연기, 리얼리티를 살릴 수 있는 연기를 좋아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지금까지 해보지 못했던 연기에 도전할 수 있어 반가웠다. 생활감을 주기 위해 헤어드라이를 기본도 안 하고 촬영하고 있다. 주부의 느낌 살리려고 머리도 최대한 자연스럽게, 내추럴한 모습 보여드리려 하고 있다"며 "전작에서는 극적 연기를 보여드리는 역할을 많이 했다. 이번엔 다른 모습으로 대중에게 다가갈 수 있지 않을까 해서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한편 ‘배드파파’는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 나쁜 인간이 되는 가장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장혁 손여은 신은수 하준 김재경 이다윗 등이 출연한다. 오는 10월1일 밤 10시 첫 방송.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