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일 통산 1000경기 출장’ 임창용, 30일 기념상 수상

0
201809301640495264.jpg

한미일 통산 1000경기 출장 기념상을 수상한 임창용(가운데). (KIA 타이거즈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조인식 기자 = 한·미·일 프로야구 통산 1000경기에 출장한 임창용(42·KIA 타이거즈)이 기념상을 수상했다.

KIA는 30일 광주 한화전에 앞서 한·미·일 프로야구 통산 1000경기 출장 기록을 세운 임창용에 대한 시상식을 가졌다.

임창용은 지난 18일 대구 삼성전에 선발투수로 등판하며 한국과 일본, 미국 통산 1000경기 출장이라는 대기록을 작성했다.

이날 시상식에서 KIA는 24년 동안 프로 무대에서 활약한 임창용의 대기록을 기념하기 위해 24돈쭝의 순금 야구공을 제작해 기념품으로 전달했다. 조계현 단장과 김기태 감독, 선수단도 임창용에게 꽃다발을 건네며 대기록 달성을 축하했다.

한편 임창용은 30일 현재 KBO리그 758경기, 일본 프로야구(NPB) 238경기, 미국 프로야구(MLB) 6경기에 출전하며 한국과 일본, 미국에서 통산 1002경기에 나섰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