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주말사용설명서’ 잘 노는 라미란→장윤주, ‘똘끼’ 여행 시작

0
201809301938064515.jpg

© News1 tvN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프로주말러’들의 여행이 시작됐다.

30일 오후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주말사용설명서’가 처음 방송됐다.

‘주말사용설명서’는 주 52시간 시대, 꿀 같은 주말을 그냥 보내고 싶지 않은 사람들을 위해 ‘프로주말러’ 김숙, 라미란, 장윤주, 이세영이 뭉쳐 핫플레이스와 놀거리를 소개하는 버라이어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프로주말러’ 4명은 모여서 포스터를 촬영하고 첫 회식을 즐겼다. 라미란은 장윤주를 보며 "TV에서 보여주는 사는 모습, 얘기하는 것들을 보면 독특한 사고를 하고 있는 것 같다. ‘또라X’인 거다. 4차원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장윤주는 "내가 좋아하는 단어다. 더 또라이이고 싶다"고 반겼다. 이에 김숙, 이세영도 비슷한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며 거들었다.

장윤주는 라미란에게도 "언니도 약간 ‘또라X’ 아니냐. 내가 볼 때 언니도 그렇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들이 청므으로 떠난 주말 여행은 바로 부산이었다. 김숙은 부산에서 세계여행을 할 수 있다고 말해 멤버들을 기대하게 했다. 기차를 타고 부산으로 떠난 뒤 곧바로 ‘브라질’로 갔다. 브라질을 연상하게 하는 야경 명소에서 부산 바다를 즐긴 이들은 숙소로 가서 ‘홍콩’을 즐기기로 했다.

숙소에서 저마다 개성이 드러나는 파자마 패션을 공개했다. 장윤주는 섹시한 로브와 슬립을, 라미란은 모시 패션을, 김숙은 찜질방 옷을 입고 나타났다. 이들은 숙소 옥상에서 루프탑 파자마 파티를 즐기며 부산의 밤을 만끽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