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V]’신서유기5′ 첫방부터 미친 웃음…피오, 역대급 ‘모질이’

0
201810010630315594.jpg

© News1 tvN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막강한 캐릭터쇼와 기상천외한 오답 퍼레이드. 시즌5도 역시 ‘신서유기’의 강점이 그대로 드러냈다.

30일 밤 tvN ‘신서유기5’가 처음 방송됐다. ‘신서유기5’는 ‘(귀)신과 함께’라는 부제로 진행되며, 한국, 홍콩, 일본 세 나라를 배경으로 펼쳐진다. 강호동 이수근 은지원 안재현 송민호와 함께 게스트로 블락비 피오가 출연한다.

군입대로 자리를 비운 규현을 대신 할 게스트는 바로 피오. 피오는 송민호와 학창시절부터 친구이며, 강호동과는 ‘대탈출’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다. 이미 멤버들과도 친분이 있던 피오는 제작진이 꼭 원하는 ‘모질이’ 캐릭터를 갖고 있었다.

제작진과 사전 미팅에서 피오는 ‘공부는 잘 했냐’는 물음에 "못 했다. 초등학교 3, 4학년까지만 잘 했던 것 같다"고 답했다. 또 ‘민호와 피오 중 누가 더 똑똑하냐’는 물음에 "학문적으로 따지면 내가 더 멍청한 것 같다"고 했다.

‘신서유기’의 기존 ‘모질이’ 캐릭터를 갖고 있던 송민호는 절친 피오의 등장에 놀라면서도 반가운 모습. 그러나 이내 겹치는 캐릭터에 걱정하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귀신과 함께’라는 콘셉트에 맞게 이번 시즌 분장은 귀신이었다. 가오나시부터 저승사자, 강시 등 다국적(?) 귀신들이 총출동했다. 분장 선택을 두고 퀴즈쇼가 시작됐다. 이들이 도전한 ‘한예종’ 게임은 먼저 상식 퀴즈를 맞힌 후에 노래를 맞히는 형식이었다.

두 번째 문제는 ‘대동여지도를 만든 사람’과 트와이스의 노래를 맞히는 것. 송민호와 피오는 노래는 알았지만 김정호의 이름을 몰라 정답을 외치지 못 했다. 피오는 ‘정약용’을, 송민호는 ‘김대동’이라는 오답을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박혁거세가 세운 나라’를 묻는 질문에 피오가 ‘중국’이라고 말해 다들 큰 충격을 받았다.

가장 먼저 문제를 맞힌 은지원이 저승사자, 이수근을 처키, 송민호가 처녀귀신이 됐다. 강호동은 ‘귀엽다’는 말에 모두가 기피한 가오나시를 선택했다. 결국 피오는 꼴찌로 드라큘라 분장을 할 수 밖에 없었다.

이들은 귀신분장을 하고 ‘귀신 올림픽’을 개최하는 등 기상천외한 진행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단연 ‘신서유기’의 강점을 잃지 않은 시즌5 첫 방송이었다. 캐릭터쇼로 구성되는 ‘신서유기’의 특성상 맏형이면서 귀여움을 포기하지 못하는 강호동, 잔꾀와 퀴즈에 능한 이수근, 모질이 송민호 등 전 시즌들의 웃음을 책임졌던 멤버들의 캐릭터가 다시 발동돼 웃음을 유발했다. 새 멤버 피오 역시 안재현, 송민호 못지 않은 ‘바보’ 캐릭터로 남다른 존재감을 보여줬다.

‘신서유기5’는 세 나라에서 촬영을 진행하는 등 시리즈 시작 이래 최다 제작비와 최대 스케일을 자랑한다. ‘역대급’ 스케일에 걸맞은 ‘역대급’ 웃음 포문이 열렸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