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 데뷔’ 유리 “내 이름으로 내는 첫 앨범, 많이 긴장돼”

0
201810041515300782.jpg

소녀시대 유리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유리가 솔로 데뷔를 해 많이 긴장된다고 했다.

4일 오후 서울 종로구 홍지문2길 상명아트센터 계당홀에서 진행된 유리 첫 번째 솔로 앨범 ‘더 퍼스트 신’ 쇼케이스에서 유리는 처음 솔로로 데뷔하는 소감을 밝혔다.

유리는 "내 이름을 내세워서 음악을 선보이거나 앨범을 내는 게 처음이라 많이 긴장된다"며 "(앨범을 준비하며) 나를 위해 애써주는 분들이 많다는 걸 알았다.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유리는 4일 오후 6시 첫 번째 미니앨범 ‘더 퍼스트 신’을 공개한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빠져가’를 비롯해 총 여섯 곡이 수록돼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