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FF N현장] ‘모어댄블루’ 류이호 “운명적 사랑 믿지만 아직 못 해봐”

0
201810061723470250.jpg

배우 류이호가 6일 오후 부산 영화의전당 시네마운틴에서 열린 부산국제영화제 일환으로 열린 영화 ‘모어 댄 블루’ 무대인사에 참석하고 있다. 2018.10.6/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해운대=뉴스1) 정유진 기자 = 대만 배우 류이호가 운명적 사랑을 아직 해보지 못했다고 말했다.

류이호는 6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시네마운틴에서 진행된 영화 ‘모어 댄 블루'(가빈 린 감독)의 무대인사에서 ‘운명적 사랑을 믿느냐’는 질문에 "저는 믿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내 ‘"내 자신은 그렇지 못했다. K는 위대한 사랑을 했지만 나는 아직 모든 것을 뛰어넘는 사랑을 해보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모어 댄 블루’는 한국 영화 ‘슬픔보다 더 슬픈 이야기’를 대만 특유의 감성으로 리메이크한 멜로 드라마다. 대만 스타 류이호와 진의함이 연인K와 크림으로 분한다.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오픈시네마 섹션에 초청을 받았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