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마:복수의 여신’ 고성희, 김윤진 조카로 첫 등장 ‘미스터리’

0
201810071004459150.jpg

고성희©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배우 고성희가 미스 마의 조카로 첫 등장하며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미스 마:복수의 여신’ 4회에서는 서은지(고성희 분)가 한태규(정웅인 분)에게 정체가 탄로 날 위기에 빠진 미스 마(김윤진 분) 앞에 나타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서은지는 이정희(윤혜영 분)를 찾아간 미스 마가 한태규에게 붙잡히려고 하는 순간, 그녀를 이모라고 부르며 처음 모습을 드러냈다. 현장에 있던 한태규와 조창길(성지루 분), 천형사(이하율 분) 등은 물론 당사자인 미스 마조차 상황을 파악하지 못하는 가운데 서은지는 마치 진짜 이모를 대하듯 자연스럽고 천연덕스러운 모습으로 나타나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고성희는 ‘미스 마’에서 스스로를 미스 마의 조카라고 소개하는 비밀스러운 인물 서은지 역을 맡았다. 첫 등장부터 미스 마를 체포의 위기에서 구해 낸 가운데 그녀와 어떤 관계로 극에서 활약할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미스 마:복수의 여신’은 매주 토요일 밤 9시 5분 SBS에서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