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신동엽 “이동건 덕분에 ‘미우새’ 작가들 웃음꽃 피었다”

0
201810072126518090.jpg

SBS ‘미운우리새끼’ 방송 화면 캡처© News1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신동엽이 ‘미우새’ 작가들이 이동건 덕분에 웃음꽃이 피었다고 밝혔다.

7일 밤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이동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신동엽은 이동건의 옆방 대기실을 사용했다고 밝혔다. 신동엽은 "서로 간의 소통을 중시해 대기실 방음이 잘 안 된다"며 "옆 방에서 무슨 일이 벌어지는지 다 들린다"고 말했다.

이어 신동엽은 "작가들이 까르르, 까르르 웃으며 웃음꽃이 피었다"며 "동건이 때문에 많이들 행복해하는구나"라고 전했다.

이동건은 "저는 원래 이렇게 리딩을 오래 하는지 알았다"며 "근데 리딩 안 할 때도 있다고 들었다"며 웃음을 주었다.

한편 ‘미우새’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