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턴, 양키스 16-1 대파…홀트, PS 사상 첫 사이클링히트

0
201810091406408803.jpg

보스턴 레드삭스 브록 홀트가 9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브롱스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3차전 뉴욕 양키스와 경기에서 포스트시즌 사상 처음으로 사이클링히트를 기록했다. © AFP=News1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보스턴 레드삭스가 ‘라이벌’ 뉴욕 양키스를 대파하고 챔피언십시리즈 진출을 위한 유리한 고지에 올라섰다. 보스턴의 브록 홀트는 포스트시즌 사상 첫 사이클링히트 대기록을 수립했다.

보스턴은 9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브롱스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3차전에서 뉴욕 양키스를 16-1로 이겼다. 2승1패를 기록한 보스턴은 1승만 추가하면 챔피언십시리즈에 진출한다.

보스턴의 7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한 홀트가 사이클링히트로 맹활약했다.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에서 사이클링히트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홀트의 이날 성적은 6타수 4안타 5타점.

홀트는 4회초 단타와 3루타를 때려낸 뒤 8회초 2루타, 9회초 홈런(투런)을 추가하며 대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보스턴은 4회초 홀트의 안타를 시작으로 맹공을 퍼부으며 대거 7득점, 대승의 발판을 다졌다.

보스턴 선발 네이선 이발디는 7이닝 5피안타 5탈삼진 1실점 호투로 승리투수가 됐다. 양키스 선발 루이스 세베리노는 3이닝 7피안타 2볼넷 6실점으로 패배의 빌미를 제공했다.

특히 세베리노는 경기 시간을 착각하는 커다란 실수를 했다. 경기 10분 전에야 몸을 풀기 시작한 세베리노의 구위는 평소와 달랐다. MLB닷컴은 "세베리노가 충분한 준비 없이 공을 던졌다"고 설명했다.

2회초 크리스티안 바스케스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낸 보스턴은 3회초 J.D 마르티네스의 희생플라이, 라파엘 디버스의 내야 땅볼로 2점을 추가해 3-0 리드를 잡았다. 이어 4회초 7점을 추가, 일찌감치 승부를 갈랐다.

양키스는 4회말 무사 1,2루에서 디디 그레고리우스의 내야 땅볼로 1점을 만회했을 뿐 시종 무기력한 타격을 펼쳤다. 이날 경기 안타 수에서 양키스는 5-18로 크게 뒤졌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