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안치홍 통산 1000경기 출장 달성 기념 시상

0
201810112055580533.jpg

KIA 타이거즈 안치홍(가운데).(KIA 타이거즈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조인식 기자 = KIA 타이거즈 안치홍이 통산 1000경기 출장 시상식을 11일 가졌다.

광주 롯데전에 앞서 열린 이날 시상식에서 KIA는 격려금과 상패, 축하 꽃다발을 전달했고, 한국야구위원회(KBO)도 총재를 대신해 허운 경기운영위원이 기념패와 축하 꽃다발을 각각 전달했다.

안치홍은 지난달 21일 광주 NC전에 선발 출장하며 프로 통산 144번째 1000경기 출장을 달성했다.

이외에도 이날 KIA는 9, 10월 투타에서 좋은 활약을 보인 선수들에게도 시상했다.

불펜투수 이민우는 구단 지정병원인 밝은안과21병원이 시상하는 9~10월 월간 MVP에 선정됐다.

이민우는 9~10월 15경기에 구원투수로 등판해 16⅓이닝 동안 15개의 탈삼진을 곁들이며 1승 3홀드, 평균자책점 3.86을 기록하는 빼어난 투구를 선보였다.

이날 시상은 밝은안과21병원 윤길중 원장이 했고, 시상금은 100만원이다. 이민우는 상금 중 50만원을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기부했다.

외야수 최형우도 구단 지정병원인 ‘뷰티스 맑은피부과’가 시상하는 9~10월 월간 MVP에 선정됐다.

최형우는 11일 광주 롯데전 전까지 9~10월 31경기에 출전해 114타수 41안타(6홈런) 30타점 16득점, 타율 0.360을 기록하며 타선을 이끌었다.

이날 시상은 맑은피부과 신삼식 원장이 했고, 시상금은 100만원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