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박민영, APAN 남녀 인기상

0
201810132111562395.jpg

권현진 기자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정해인과 박민영이 아시아태평양 스타어워즈에서 남녀 인기상을 수상했다.

정해인과 박민영은 13일 오후 8시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진행된 제6회 아시아태평양 스타어워즈(이하 APAN)에서 각각 남자 케이스타인기상, 여자 케이스타인기상을 수상했다.

정해인은 올해 JTBC ‘밥 잘사주는 예쁜 누나’로, 박민영은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날 박민영은 해외 스케줄로 인해 불참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