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남창희 “이병헌·김태리와 ‘미션’ 촬영에 울렁증”

0
201810132205289865.jpg

‘아는형님’ 캡처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개그맨 남창희가 tvN ‘미스터 션샤인’ 촬영 중 긴장해 NG를 냈던 사연을 밝혔다.

남창희는 13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형님’에서 ‘미스터 션샤인’ 촬영 중 김태리에게 실수를 한 사연을 밝혔다.

그는 "첫 촬영이었다. 김태리, 이병헌씨와 같이 하는 건데 대배우 앞에서 긴장하는 습관이 있다. 울렁증이 있다. 처음에 ‘애기씨’를 ‘아가씨’라고 했다. 이병헌씨가 옆에서 ‘아가씨는 얘가 나온 영화고’ 하면서 유머러스하게 풀어줬는데 나는 더 긴장이 되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런데 그 다음에는 ‘아저씨’라고 했다"고 해 웃음을 줬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