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부자들’ 우민호 감독 “이병헌-조승우-백윤식 캐스팅, 잠이 안 올 정도”

0

   

201510081125198666.jpg

‘내부자들’의 우민호 감독이 배우 이병헌, 조승우, 백윤식 등을 캐스팅한 소감을 전했다.

8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내부자들’ 제작보고회에는 우민호 감독을 비롯해 윤태호 작가, 이병헌, 조승우, 백윤식 등이 참석했다.

이날 현장에서 우민호 감독은 "처음 세 사람이 캐스팅 됐다 했을 때 쉽게 믿겨지지 않았다. 흥분해서 며칠 잠을 못 잤다"며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들과 작업을 한다는 것에 부담감과 압박감을 느끼기도 했다. 센 배우들과 작업하면서 끝까지 잘 버틸 수 있을지 했다."고 말했다.

이어 "세 배우가 프로답게 내 부족한 부분을 잘 채워줘서 신나고 멋지게 작업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윤태호 작가의 미완결 웹툰을 원안으로 한 ‘내부자들’은 대한민국 사회를 움직이는 내부자들의 의리와 배신을 담은 범죄드라마다. 오는 11월 개봉 예정.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