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이슈] 이재명 지사, 오늘 ‘점’ 신체검증…김부선 입장 ‘관심’

0
201810161553468496.jpg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6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의회에서 열린 제331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한 언론과 인터뷰에서 배우 김부선씨가 밀회 증거로 주장한 신체 부위 점에 대해 김씨의 주장이 사실 무근임을 강조하며 "단도직입적으로

201810161553463297.jpg

이재명 경기지사와 불륜 스캔들 진실공방을 벌이고 있는 배우 김부선©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6일 오후 4시 아주대학교 병원에서 문제의 ‘점’과 관련한 시체 검증을 진행하는 가운데, 김부선이 추가 입장을 낼지 관심이 집중된다.

이날 이재명 지사는 경기도청 출입기자 3명과 경기도청 관계자 3명, 피부과 및 성형외과 전문의 2명과 함께 신체 검증을 받는다. 신체 검증 이후에는 의료진과 경기도 대변인의 브리핑이 이어질 예정.

이 지사의 점 유무에 따라 추후 김부선의 입장도 전국민적인 관심이 쏠릴 것으로 예상된다. 그간 김부선은 이 지사의 행보에 따라 실시간으로 자신의 SNS 및 다수의 매체에 입장 표명을 했던 바다.

이 지사와 김부선은 ‘여배우 스캔들’로 첨예한 대립을 해왔다. 김부선은 최근 이 지사의 특정 부위에 큰 까만 점이 있다고 주장했으며 소설가 공지영은 김부선의 말을 녹음해 경찰에 제출했다.

김부선의 점 위치 폭로 이후 이 지사는 16일 오전 CBS 표준FM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어디와 어디 사이에 동그랗고 까맣고 큰 점이 있다’고 하는데 단도직입적으로 말씀을 드리면 나는 몸에 빨간 점 하나 있다"며 "혈관이 뭉쳐서 생긴 빨간 점 외에는 점이 없다"고 밝혔다.

신체 검증을 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나도 인간이라 수치심을 느끼지만 1300만 도정을 책임지는 사람으로서 도정이 자꾸 손상을 받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