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둥지탈출3’ 갈소원, 아침 식사에 “더 먹으면 살쪄”

0
201810162033549630.jpg

갈소원 © News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둥지탈출3’ 아역배우 갈소원이 체중 관리를 위한 노력으로 눈길을 모았다.

16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둥지탈출3’에서 갈소원은 주말 아침 식사로 동생 선우와 함께 샌드위치를 직접 만들어 먹었다.

갈소원의 엄마는 갈소원에게 "하나 더 먹을 수 있느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갈소원은 "딱 이 정도가 좋다. 안 그러면 살쪄"라고 답했다.

이에 대해 갈소원의 엄마는 스튜디오에서 "결심하면 반드시 지킨다"라고 갈소원의 노력을 칭찬했다. MC박미선은 "여배우니까"라면서 놀라워했다.

이후 갈소원은 샌드위치를 먹고 남은 빵가루를 맛있게 흡입해 웃음을 샀다. 그는 "제일 맛있다. 100점 만점에 100점"이라며 "이것만 팔면 좋겠다"라고 해맑게 웃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