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타인’ 이순재→조정석까지…목소리 출연 특급 지원사격

0
201810181450523026.jpg

영화 완벽한 타인 포스터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웃음과 스릴, 공감으로 호평을 얻은 영화 ‘완벽한 타인’이 시사회 이후 전화기 속 목소리로 출연한 배우들의 활약으로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는 31일 개봉하는 ‘완벽한 타인’은 완벽해 보이는 커플 모임에서 한정된 시간 동안 휴대폰으로 오는 전화, 문자, 카톡을 강제로 공개해야 하는 게임 때문에 벌어지는 예측불허 이야기.

저녁식사 시간 동안 오는 전화를 모두 스피커폰으로 받아야 하는 캐릭터들을 위해, 특급 배우들이 목소리 연기를 펼쳤다. 이순재, 라미란, 조정석, 조달환, 진선규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합세한 것.

누구나 알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목소리 이순재는 다혈질 백수 영배(윤경호 분)의 아버지이자 40년 지기 태수(유해진 분), 석호(조진웅 분), 준모(이서진 분)의 고등학교 선생님으로 전화기 속에서 출연했다. 근엄한 목소리로 제자들을 자랑스러워하고 탓하기도 하는 목소리는 이순재의 연기를 만나 관객들을 사로잡는다.

예고편에서 수현(염정아 분)을 당황하게 만드는 문학반 친구 ‘김소월’의 정체는 배우 라미란이다. 김소월이라는 이름부터 넘치는 존재감을 드러내는 그는 목소리만으로도 염정아와 절친 케미를 선보이며 휴대폰 물세례의 코믹한 장면이 완성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신혼부부 준모(이서진 분)와 세경(송하윤 분)의 말다툼을 유발한 세경의 전남친 ‘연우’는 조정석이 맡았다. 시무룩한 목소리와 능청스러운 말투의 조정석표 전남친은 관객들의 웃음을 자아내는 감초로서 완벽 활약했다. 촬영 중 7명의 배우들은 조정석의 목소리인 것을 알지 못했고, 나중에 정체를 밝혔을 때 깜짝 놀라며 즐거워했다는 후문이다.

이 외에도 외모만큼이나 인상적인 목소리를 연기한 조달환, 대세 배우 진선규 등이 ‘완벽한 타인’의 수화기 너머에서 특급 연기를 펼쳤다. 이렇듯 완벽한 목소리 배우 캐스팅 역시 전화기가 중요한 소재로 등장하는 영화인 만큼 제작진의 각고의 노력으로 배치돼 관객들에게 목소리의 주인공을 맞춰보는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한편 ‘완벽한 타인’은 오는 31일 개봉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