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이스트라이트 측 “김창환 회장 폭언? 파악 중”

0
201810181235477466.jpg

더이스트라이트/뉴스1 © News1 DB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보이밴드 더 이스트라이트(The EastLight) 측이 소속사 회장인 더이스트라이트 김창환 회장에게 폭언을 듣고 소속 프로듀서 A씨로부터 폭행을 당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더 이스트라이트 관계자는 18일 뉴스1에 "이와 관련해 현재 파악 중"이라고 말했다.

앞서 한 매체는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들이 데뷔 전인 지난 2015년부터 최근까지 김창환 회장에게 폭언을 들었고, 소속 프로듀서 A씨가 멤버들에게 폭행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한편 더 이스트라이트는 이석철 이승현 이은성 김준욱 정사강 이우진 등이 속한 10대 보이밴드로, 지난 2016년 데뷔했다. 김창환은 1990년대 가요계를 휩쓴 유명 제작자로, 과거 신승훈 김건모 노이즈 박미경 터보 클론 홍경민 등의 히트곡을 작곡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