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소외 씻는 ‘예술꽃 씨앗학교 10주년 콘퍼런스’ 개최

0
201810181426492450.jpg

‘예술꽃 씨앗학교 10주년 콘퍼런스: 경험과 성찰, 새로운 모색’ 포스터 © News1

26일 서울 상암동 YTN홀서 개최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10주년을 맞은 ‘예술꽃 씨앗학교’의 성과를 살펴보고 변화의 길을 찾는 콘퍼런스가 오는 26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YTN홀에서 열린다.

‘예술꽃 씨앗학교’는 전교생 400명 미만인 문화 소외 지역의 소규모 학교를 대상으로 전교생 모두가 공연, 음악, 시각, 통합예술 등 다양한 문화예술교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최대 4년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행사는 ‘예술꽃 씨앗학교’ 8기에 참여한 이천 단월초등학교 학생들의 초청 공연을 시작으로 교사, 강사, 기획자 등 다양한 사업 참여자들이 경험을 공유하며 전문가와 함께 ‘예술꽃 씨앗학교’의 역할과 나아갈 방향을 논의한다.

1부에선 ‘경험과 성찰’을 주제로 참여자들의 이야기를 듣고. 2부는 ‘예술꽃 씨앗학교’의 성과와 과제를 논의한다.

‘예술꽃 씨앗학교’는 2008년 이후부터 현재까지 103개 학교가 ‘예술꽃 씨앗학교’로 선정됐으며, 현재 전국 50개교 6579명이 문화예술교육을 통해 숨겨진 재능을 찾고 예술적 감수성과 창의력을 키웠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