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이드, ‘GMF 2018’서 ‘가을 감성’ 전한다

0
201810191044512237.jpg

혼성듀오 디에이드가 가을의 감성을 품고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과 함께 한다.

WH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디에이드는 오는 20일 오후 2시 서울 올림픽공원에서 진행하는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 2018(GMF 2018)’의 ‘민트 브리즈 스테이지(Mint Breeze Stage)’에 선다.

완연한 가을 날씨와 함께 펼쳐지는 ‘GMF 2018’인 만큼, 디에이드는 새 미니앨범 타이틀곡 ‘헤어지고 있었어’는 물론 그간의 히트곡 등 다양한 넘버들로 팬들과 특별한 추억을 만들 계획이다.

이들은 ‘GMF 2018’을 시작으로 다양한 페스티벌 무대들을 통해 팬들과 가까이 소통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TV 음악 프로그램에도 모습을 드러내며 대중과의 접점을 넓힐 예정이다.

WH엔터테인먼트는 "새로운 미니앨범을 들고 여러분들과 가까이서 만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이라며 "가을의 감성과 함께 디에이드만의 매력을 충분히 느끼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WH엔터테인먼트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