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찔한 사돈’ 미주 “1인용도 모자랄 판에…침대 너무 넓어”

0
201810192017098919.jpg

© News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미주가 신혼집을 보며 비글미를 발산했다.

19일 방송된 tvN ‘아찔한 사돈연습’에서는 권혁수와 러블리즈의 미주는 첫 신혼집에 들어갔다.

미주는 신혼집을 보며 "기대감이 없었는데 좋아하는 빨간색 심플한 분위기 등에 감동했다"고 말했다. 권혁수는 "좋아하는 아내의 모습을 보니 뿌듯했다"고 말했다.미주는 "침대 왜 이렇게 넓어 마음에 안 드네"라고 말했다. 이어 "1인용을 준비해야하는데 4인용을 준비하는 건 반항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미주는 침대에 폴짝 뛰어 올랐다. 이어 이리 오라고 말했다. 권혁수는 부인에 당황한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