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샤이니 민호 “멤버 키, 잔소리가 심하다” 폭소

0
201810202029250560.jpg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News1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놀라운 토요일’ 민호가 키는 잔소리가 심하다고 말했다.

20일 저녁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는 샤이니 민호, 개그우먼 박지선이 출연했다.

이날 민호는 제작진에게 "오늘만큼은 키와 옆자리에서 떼어나 달라고 했다"고 밝혔다. 이어 민호는 "샤이니 활동 시 키가 옆자리에 있다"며 "쫑알쫑알 잔소리가 심하다"고 말해 웃음을 주었다.

이어 신동엽은 "놀토를 안 했으면 키의 잔소리가 뭔지 몰랐을 거다"며 민호의 의견에 동감했다. 멤버들은 키의 잔소리에 진절머리를 떨어 폭소케 만들었다.

한편 ‘놀라운 토요일’은 전국 시장 속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 가사 받아쓰기 게임을 하는 세대 초월 음악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7시 40분에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