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참견시점’ 심형탁, ‘전참시’ 촬영 후…변호사역 캐스팅

0
201810202323571171.jpg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캡처© News1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전지적참견시점’ 심형탁이 드라마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20일 밤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참견인으로 심형탁이 출연했다.

이날 심형탁이 ‘전지적 참견 시점’ 촬영 이후 드라마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심형탁은 "변호사 역할이 들어왔다"고 말했다. 이에 송은이는 "말실수를 자주 해서 어떻게 하냐"며 걱정을 했다.

심형탁은 "배우에 피가 흐르는 게 대사는 정확히 외운다"며 "NG도 잘 내지 않는다"고 말해 패널들의 걱정을 덜어줬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니저들의 거침없는 제보로 공개되는 스타들의 리얼 일상! 그리고 시작되는 다양한 ‘참견 고수’들의 시시콜콜한 참견을 담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