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뜬다2’ 얼굴천재 차은우가 뜬다…24일 멕시코 출국

0
201810221402440047.jpg

차은우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강고은 기자 = 아스트로 차은우가 ‘뭉쳐야 뜬다2’ 두 번째 여행에 합류한다.

오는 27일 오후 6시에 첫 방송될 JTBC ‘현지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 시즌2′(이하 ‘뭉쳐야 뜬다2’)는 시즌 1에 이어 ‘현지 패키지’라는 신개념 여행 콘셉트를 소개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22일 ‘뭉쳐야 뜬다2’ 제작진은 "이탈리아를 다녀온 지난 첫 번째 여행에 이어 멕시코로 현지패키지 여행을 떠난다"며 "게스트로 대세 배우이자 가수 차은우가 합류해 오는 24일 출국한다"고 밝혔다.

여심을 녹이는 미모뿐만 아니라 ‘언어 천재’ ‘뇌섹남’의 수식어가 붙을 정도로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한 차은우가 이번 ‘뭉쳐야 뜬다2’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새롭게 단장한 ‘뭉쳐야 뜬다2’ 팀과 차은우가 함께 떠나는 여행지 멕시코는 문명과 자연이 빚어낸 나라로 최근 젊은이들의 ‘액티비티 천국’으로 불린다. 멤버들은 멕시코시티부터 카리브해의 보물 칸쿤까지 지금껏 본적 없는 색다른 현지투어를 즐긴다.

특히 이번 여행에서는 영화 ‘코코’의 주된 이야기인 멕시코의 대표 축제, ‘죽은 자의 날’의 이색적인 풍경도 담아내 시청자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차은우와 멤버들의 멕시코 현지패키지 여행기, JTBC ‘뭉쳐야 뜬다2’ 멕시코 편은 오는 11월 중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