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멜로망스 측 “해체 절대 아냐, 공연 발언 와전된 것”

0
201810221440370674.jpg

멜로망스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멜로망스의 해체설이 불거진 가운데 소속사 측이 ‘올해 마지막 공연’이라고 한 발언이 와전됐다는 입장을 밝혔다.

멜로망스 소속사 민트페이퍼 측은 22일 뉴스1에 "올해 페스티벌 중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 2018’이 마지막이라 한 것이고 올해 남은 공연 계획이 아직 없기 때문에 올해 마지막 공연이라는 취지로 말했는데 와전된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멤버 정동환은 전날 진행된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 2018’에서 "오늘을 마지막으로 멜로망스는 당분간 공연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해 관심이 집중된 바 있다.

이와 함께 김민석 역시 같은 날 자신의 SNS에 "오늘 무대는 최대한 재미있게 하려고 했다. 왜냐하면 오늘이 멜로망스로서는 마지막 공연이었다고 얘기를 하니까"라고 글을 남겨 활동 중단설, 해체설이 불거진 바 있다. 그러나 이는 모두 오해인 것으로 밝혀졌다.

한편 멜로망스는 지난 2015년 미니앨범 ‘Sentimental’로 데뷔했으며 ‘선물’이 대히트를 하며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