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도연 “‘밥블레스유’ 촬영, 일상 같은 느낌에 놀라…방송 같지않아”

0
201810221649410376.jpg

올리브 ‘밥블레스유’ © News1

(서울=뉴스1) 강고은 기자 = ‘밥블레스유’에 막내로 합류한 장도연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올리브 ‘밥블레스유’는 22일 오후 4시 서울 양천구 로프트가든 344 에서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최화정, 이영자, 송은이, 김숙, 장도연, 황인영 PD가 참석했다.

장도연은 "처음에 ‘밥블레스유’에 합류하게 됐다고 했을때 의아했던 게 ‘너무 잘 되고 있는 프로그램 이고 내가 거기서 뭘 할 수 있을까’하는 생각도 들었다"며 "지금까지 6회정도 촬영했지만 진짜 방송 같지 않고 일상 같은 느낌으로 촬영하고 있어서 나도 신기하다"고 합류 소감을 전했다. 이어 "언니들과 함께 촬영하게 돼 너무 영광이고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밥블레스유’는 최화정, 이영자, 송은이, 김숙, 장도연까지 다섯 언니들이 전국에서 배달된 ‘애매하고 사소한 생활밀착형’ 고민들을 듣고 언니들만의 방식으로 함께 공감하고 ‘맞춤형 음식’으로 위로해주는 신개념 푸드테라픽(Pick) 방송이다.

기존 멤버에 장도연이 합류해 역대급 케미를 선보일 ‘밥블레스유 2018 F/W’는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올리브에서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