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5th대종상] ‘폭력의 씨앗’ 이가섭, 신인남우상 수상

0
201810222123148749.jpg

/ 화면캡처=TV조선 © News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배우 이가섭이 신인 남우상을 수상했다.

제 55회 대종상 영화제는 22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렸고, TV조선을 통해 생방송됐다. MC는 배우 신현준과 김규리가 맡았다.

이가섭은 ‘폭력의 씨앗’으로 신인 남우상을 받았다.

이날 후보자로는 고성완(‘튼튼이의 모험’), 오승훈(‘메소드’), 위하준(‘곤지암’), 정가람(‘시인의 사랑’) 등도 올랐다. 시상은 지난해 수상자인 배우 박서준이 맡았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