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5th대종상] 김다미 신인여우상 수상 “마녀, 평생 잊지못할 작품”

0
201810231011075996.jpg

배우 김다미가 22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55회 대종상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10.22/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영화 ‘마녀’의 김다미가 신인여우상을 수상했다.

제 55회 대종상 영화제는 22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렸고, TV조선을 통해 생방송됐다. MC는 배우 신현준과 김규리가 맡았다

김다미는 ‘마녀’로 신인 여우상을 받았다.

김다미는 "1년이 다 되가는데. 아직도 기억이 많이 나고 지금도 그 기억이 스쳐가는 것 같다. 마녀라는 영화는 정말 평생 잊지 못할 영화라고 생각이 들고 항상 제 마음속에 있을 것만 같다. 그리고, ‘마녀’라는 영화를 찍는 동안 함께 해주셨던 스태프 여러분 감독님 선배님들께 너무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Facebook Comments